tgck

사이트 내 전체검색

tgck

검색버튼
사이트 내 전체검색
Articles

실직 중에도 하나님께 영광을 돌릴 수 있을까?

페이지 정보

작성자 by Laura Baxter  /  작성일 2020-09-14

본문

ⓒlightstock

'어떻게 하나님께 영광을 돌릴까?'라는 질문은 믿는 사람이라면 누구에게나 평생에 걸쳐 이뤄야 할 최고의 목표이자 최상의 목적이어야 한다

“How can I glorify God?” This should be the top goal, the chief purpose, of the life of a believer.

Share this story 페이스북으로 공유하기 트위터로 공유하기

“코로나19 상황으로 인해 직장을 잃었습니다. 실직을 했지만 돈 걱정을 하지는 않아도 됩니다. 그런데 집에서 할 수 있는 일은 뻔해서인지 점점 더 게으름이 주는 권태감에 지쳐가는 느낌입니다. 직장이 없는 상태에서도 내가 하나님께 영광을 돌릴 수 있을까요?”


이 질문에 오히려 격려가 된다. 먼저 ‘어떻게 하나님께 영광을 돌릴까?’라는 질문은 믿는 사람이라면 누구에게나 평생에 걸쳐 이뤄야 할 최고의 목표이자 최상의 목적이어야 하기 때문이다. “그런즉 너희가 먹든지 마시든지 무엇을 하든지 다 하나님의 영광을 위하여 하라”(고전 10:31).


게다가 게으름이 주는 무게감을 점점 더 느낀다는 것은 아주 좋은 일이다. 전자 기기가 넘치는 지금과 같은 세상에서 게으름을 느끼는 대신 그냥 시간의 흐름 속에서 멍하니 지내는 것이 더 쉽기 때문이다. 그러나 기독교인으로서 게으름과 친해져서는 안 된다(살전 5:14). 우리의 삶은 생산적이고 열매 맺는 것이어야 한다. 당신은 지금 게으름이라는 죄와 맞서서 싸우고 있고 그것은 성령님이 당신 안에서 역사하신다는 증거이다.


동시에 당신은 지금 영적 침체기를 맞고 있는 것처럼 보인다. “할 일이 없기에” 스스로 아무짝에도 쓸모가 없다고 느끼기 시작하고 있다. 나 역시 어떤 일도 하지 못하는 상황을 맞았을 때를 생각해본다. 임신해서 침대에 누워만 있었을 때, 몇 년간 공을 들인 비즈니스가 물거품이 되었을 때가 기억난다. 용기를 가지라고 말하고 싶다. 왜냐하면 하나님은 특별한 뜻을 가지고 지금 그 자리에 당신이 있도록 하신 것이다. 이런 경험을 통해서 하나님은 당신을 성장시킨다.


지금처럼 이상한 시기에 생각해야 할 다섯 가지 교훈이 여기 있다.


1. 실직 상태에서 하나님께서 당신을 위해 예비하신 일이 있음을 믿어야 한다


다섯 번째 계명은 우리에게 일을 하라고 명령하고(출 20:9), 하나님은 우리로 하여금 하나님께 순종할 수 있는 힘을 주신다고 약속한다. 이 세상에 있는 수많은 열매 맺는 일이 월급을 받는 일이 아님을 기억하라. 가정에서, 교회에서, 그리고 동네에서 할 수 있는 일을 찾아보라. 그게 뭔지 모르겠거든, 전화를 돌리고 이메일을 보내 물어보라. 교회가 운영하는 여러 봉사 단체도 알아보라. 이웃에게, 양로원에, 그리고 커뮤니티 센터도 알아보라. 이런 기관도 코로나 때문에 달라졌을지 몰라도, 그럼에도 당신을 필요로 하는 영역이 있을 것이다.


2. 영적 훈련에 전념하라 – 기도와 말씀 읽기, 그리고 교제하기(교제를 위해서는 전자 기기가 도움이 된다)


한 시간 또는 그 이상을 따로 떼어놓고 기도하라. 도움이 되는 말씀을 골라서 암송하거나 묵상의 소재로 삼으라. 참여할 수 있는 성경 공부를 찾아서 친구들과 함께 들어가라. 은혜의 보편적인 방식에 의지하며 당신의 영적 귀를 활짝 열라. 이를 통해 지금 같은 시간을 어떻게 보내는 게 좋은지에 대한 하나님의 음성을 분별할 수 있을 것이다.


3. 꿈꾸는 시간을 가지라


코로나바이러스가 닥치기 전, 한참 정신없이 바쁘던 시절에 아마 당신은 개인적인 성장을 위한 몇 가지 꿈을 뒤로 미뤄놨을 것이다. 운동을 한다든가, 취미를 갖는다든가 또는 집을 고친다든가 하는 계획 말이다. 어쩌면 꼭 읽고 싶은 책들이 있었는데도 바빠서 시간을 못냈을 지도 모른다. 지금이야말로 전에 미뤄두었던 그런 목표를 성취할 시간이다. 시작하는 데에 동기부여가 필요하다면, 친구들에게 결심을 먼저 이야기하고 시작하도록 하라.


4. 가능하다면 돈 벌 수 있는 일거리를 찾으라


편지로 보아서는 실직임에도 불구하고 하나님께서 당신을 축복하셨고, 그 결과 정부로부터 경제적인 지원을 받아 지금과 같은 상황에도 돈 걱정을 하지 않는 것으로 보인다. 아무리 그렇다고 해도 돈 벌 수 있는 직장을 찾는 노력을 멈춰서는 안 된다. 경제적인 압박은 우리로 하여금 게으름에서 벗어나도록 하기 때문에 좋은 것이라고 성경은 가르치고 있다(잠 16:26; 살후 3:10). 지금 돈 걱정을 하지 않는 상황이라고 해도 미래를 생각해서 앞으로도 다른 이의 도움에 기대지 않으면서 독립할 수 있도록 지금부터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


5. 당신을 향한 하나님의 사랑 안에서 안식하라


당신의 가치는 직장 또는 생산성에서 오는 게 아니다. 진정한 결실은 그리스도 안에 거하면서 그의 은혜를 경험하고 또 그 은혜가 당신을 통해 흘러넘치게 하는 데에서 오는 것이다. 예수님은 나무이고 우리는 가지이다(요 15:4). 모든 상황이 느리게 흘러갈 때 스스로 뭔가 더 활동적으로 움직여서 빈 공간을 채우고 싶은 유혹은 누구에게나 찾아올 수 있다. 이보다 더 나은 대안이 있을까? 주님을 기다리는 것이다(시 130:5-6). 당신의 초조함과 공허함을 모두 다 주님께 맡기라.


침대에 누워서 지낼 때 하나님은 나를 엄마라는 바쁜 시간을 위해서 준비시키셨다. 그리고 비즈니스적으로 암담했던 그 시절, 비록 고통스러웠지만 하나님은 내게 기도를 훈련시키셨다. 많은 시간이 지나고 지금 그 때를 되돌아볼 때, 나는 어떻게 하나님이 그토록 정확하게 시간에 맞춰서 나를 준비시키셨는지 놀랄 정도이다. 하나님이 이와 동일한 역사를 당신의 삶에서도 이루실 것이다.




출처: www.thegospelcoalition.org

원제: How Can I Glorify God When I Have No Work?

번역: 무제

전자 기기가 넘치는 지금과 같은 세상에서 게으름을 느끼는 대신 그냥 시간의 흐름 속에서 멍하니 지내는 것이 더 쉽기 때문이다. 그러나 기독교인으로서 게으름과 친해져서는 안 된다

In a world of electronic devices, it is easy to dodge boredom and numb ourselves to the passage of time. But as Christians, we don’t want to become comfortable with idleness

Share this story 페이스북으로 공유하기 트위터로 공유하기
작가 Laura Baxter

로라 백스트는 변호사이면서 인근 대학교에서 학생을 가르친다. 욥기 묵상집을 쓰기도 한 저자는 루지아나 주에 있는 The Bridge Community Church를 다닌다. 

최근 직업 관련 글

복음을 품은 기업 정신

by Katherine Leary Alsd… / 2020-08-1820-08-18

그리스도인의 재택근무

by Joe Holland / 2020-04-1320-04-13

크리스천 직장생활의 4가지 팁

by Dominique McKay / 2020-02-2620-02-26

험담과 정보 공유의 경계를 구분하라

by Brad Larson / 2020-02-1220-02-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