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gck

사이트 내 전체검색

tgck

검색버튼
사이트 내 전체검색
Author
homeHome Author
김형익
작가김형익

김형익 목사는 건국대에서 역사와 철학을, 총신신학대학원에서 신학을 공부하고, 인도네시아 선교사, GP(Global Partners)선교회 한국 대표 등을 거쳐 지금은 광주의 벧샬롬교회의 담임목사로 섬기고 있다. 저서로는 ‘우리가 하나님을 오해했다’, ‘율법과 복음’, ‘참신앙과 거짓신앙’ 등이 있다.

김형익 작가 최근 글
가짜 뉴스 가짜 복음의 시대 크리스천들에게 2020-10-01

가짜 기도제목?언젠가 잘 아는 분으로부터 카톡 메시지를 받았다. 인도의 한 지역에서 무슬림들에 의해 교회당들이 불타고 교인들이 죽임을 당하고 있으니 긴급기도를 부탁하는 메시지였다. 매우 구체적으로 사건의 날짜들이 적...

‘신앙 양심을 따라 하겠다’는 말에 관하여 2020-08-28

신학은 진공 속에서 일어나지 않는다. 우리의 신학은 지난 2천여 년의 역사 동안 교회가 직면한 상황들 속에서 성경을 붙들고 씨름한 결과다. 이 말은 성경의 진리가 시대에 따라 변한다는 말이 아니다. 도리어 하나님께서...

우리는 설교 듣는 법을 배울 필요가 있다 2020-07-30

얼마 전, 한 기관에서 ‘설교 듣는 법’에 대해서 강의를 할 기회가 있었다. 사실 이 주제는 오래 전부터 생각해 오던 주제였고, 내가 섬기는 교회에서 시리즈로 설교를 하기도 했었다. 내가 이 주제를 오래 생각해 온 ...

코로나 시대 신앙 교육을 위한 예기치 않은 선물 2020-06-27

코로나 사태는 교회에 적어도 두 가지 강제적 변화를 직면하게 했다. 첫째는 예배당이라는 ‘거룩한’ 장소로부터 벗어나라는 요구였고, 둘째는 ‘전문 목회자’에게 의존하는 신앙 생활에서 벗어나라는 요구였다. 우리가 보통 ...

그라운드 안의 사람, 그라운드 밖의 사람 2020-05-29

빛난다고 다 금이 아니듯이, 예배당 안에 앉아 있다고 해서 다 그리스도인은 아니다. 주님께서 ‘거듭나지 않으면 하나님 나라를 볼 수 없다’고 하신 것이 세리나 창기가 아닌 바리새인으로서 유대인의 관원이고 선생이었던 ...

기독교는 분별의 종교다 2020-05-07

요즘처럼 많은 영역에서 혼란스러운 시대가 있을까 싶다. 정치적으로는 말할 것도 없고, 종교적으로도 온갖 이단과 사이비들이 이렇게 기승을 부린 시절이 있었던가. 가짜 뉴스는 말할 수 없을 만큼 심각하다. 요즘과 같은 ...